SEKAI NO OWARI 내한 콘서트 리뷰

제가 당분간 J-pop 가수들 공연을 볼 수 없을 줄 알았는데, 이번에 SEKAI NO OWARI의 내한 공연을 보러가게 되었습니다!

인터파크 티켓에서 치열한 경쟁을 뚫고 티켓팅을 하고, 당당하게 첫날 스탠딩 A구역으로 공연을 보았습니다.

몇 년을 기다려왔던 공연. 차를 직접 타고 한강진 블루스퀘어로 갔습니다.

일요일 공연을 자차로 가실 분들이 이 글을 보신다면, 주말 오후 3시 이후로는 블루스퀘어 주차장은 포기하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혹은 대중교통을 타고 가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저는 3시 무렵에 블루스퀘어에 도착했는데, 만차가 되어 주차장을 통제하고 있더군요. ㅜㅜ

처음부터 한강진 공영주차장으로 갔으면 좋았을 것을… 계속 자동차로 주위를 헤매다가 한강진 공영주차장으로 갔습니다.

그러나, 이마저도 만차가 되어, 주차장에서 다른 차들이 한 대씩 나오기를 기다렸습니다. 바로 앞에서 30분 정도 줄을 서서 기다린 것 같아요.

주차장 가격 차이도 별로 나지 않습니다. 약 3시간 30분 정도 주차했는데, 딱 만원 정도 나왔습니다. 블루스퀘어는 5천원이고요.

블루스퀘어에 도착해보니, 5시 10분 경. 스탠딩 A구역이 벌써 입장해버려서, 대기 줄을 서고 B구역/C구역/D구역 분들을 모두 보낸 후에 들어가게 되었습니다. 굿즈고 뭐고 일단 공연을 봐야죠. 굿즈 따위 주차장에서 이미 포기했습니다. 아, 나의 야광봉…
(후일담으로 들은 얘기지만, 굿즈 중 인기 아이템들은 오후 2시 경에 다 매진되었다는 말이 있더라고요. 역시 오전부터 미리 와있어야 하는 건가…)

공연장 스탠딩 A구역 사진입니다. 어차피 제가 스탠딩 뒷번호(700번대)였기 때문에, 앞자리 따위는 바라지도 않았습니다. 이 정도면 괜찮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공연장 배경인 “End of the World”라는 로고가 오늘은 정말 예쁘네요. ㅎㅎ

공연장 안에서, 팬카페 “세카이노하지마리”에서 오신 분인 것 같은데, 슬로건과 이벤트 공지를 나눠주셨습니다! 앞에 있는 분들은 들어오기 전에 받으신 것 같고, 뒤에 있는 분들도 빠짐없이 나눠주시더라고요. 정말 감사합니다.

슬로건에는 “SEKAI NO OWARI, 来てくれてありがとう!(SEKAI NO OWARI, 와줘서 고마워!; 키테쿠레테아리가토-!)”라고 쓰여 있습니다.

이 슬로건은 앵콜 때 RPG를 다함께 부르며 치켜들었습니다. 역시 한국의 떼창이란. 분명 감동했을거예요.

앵콜 때, 사오리가 분장실에서 RPG 가사가 인이어로 크게 들렸다고 얘기하더라고요.

후카세는 다같이 슬로건을 준비해서 들어올린 것이, 혹시 리더가 지시한거냐고(…) 했습니다.

이런 재미 있는 추억을 만들어주셔서, SEKAI NO OWARI와 팬카페 “세카이노하지마리”의 스텝분들께 감사합니다.


Death Disco를 부를 때 찍은 사진입니다. 핑크빛 야광봉이 잘 어울리네요. 이번 야광봉은 제가 갔던 콘서트 중에서 제일 예쁜데, 구입하지 못해서 아쉽네요.

중간에 세카오와 멤버들의 토크 시간이 길지는 않았지만, 최대한 짜내서 열심히 해주는 모습이 보기 좋았습니다. 과연 콘서트가 끝난 후, 포장마차에서 스파이시한 아구찜을 먹고 있을지 궁금하네요. ㅎㅎ

이번에는 DJ LOVE가 한국어 전담 마크(…)를 했는데요. “감사합니다”, “재밌어유?”를 다른 멤버들에게 전파하는 중대한 역할을 맡았습니다.

이렇게 신나게 놀았습니다.

이번이 첫 스탠딩 참석이었는데요. 제가 키가 작은 편이라서, 보기에는 쉽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다음에는 키높이 깔창이라도 깔고 와야 할 것 같아요.

특히, 콘서트 처음부터 끝까지 삼각대(…)까지 가져와서 녹화하시던 분이 있었는데, 제발 콘서트에서는 녹화 안 했으면 좋겠어요. 저작권 침해일 뿐만 아니라, 다른 분들의 귀중한 순간을 방해하는 행위입니다.

이번 콘서트의 전리품. SEKAI NO OWARI의 인디즈 앨범, “EARTH”의 라이센스반입니다. 저는 디지털 다운로드로만 구입했었는데, 음반이 없어서 하나 구매했습니다.

뒷면은 이렇게 생겼고요. 딱 “幻の命(마보로시노이노치; 환상의 생명)” 때문에 맞춘 복장이군요. 웬 의사 선생님이 네 분이나…

평소 같으면 라이센스반은 사지 않았겠죠!

바로, 이 포스터를 준다고 해서 라이센스반을 구입하게 되었습니다. 이번 포스터는 정말 분위기 있네요. ㅎㅎ 설마 이게 다음 앨범의 컨셉일까요?

이번 공연은 6시에 시작해서 정확히 7시 40분에 끝났습니다. 1시간 40분 동안 한 셈인데, 너무 짧다는 느낌이 들더라고요. 다른 공연 같으면 중간에 토크 타임이나 게스트 가수 시간이 있기 때문에, 공연 시간이 2시간 30분 혹은 길면 3시간까지도 늘어나죠.

아무래도, 멤버들의 토크가 거의 어려웠던 점이 큰 것 같습니다. 연거푸 연주와 노래로 내달리다 보니, 세카오와 멤버들의 힘든 기색이 보이더라고요. 아마 중간 쉬는 시간 영상 같은 걸 만들 시간도 부족했던 것 같아요. 요즘 미국, 싱가포르, 홍콩 등 세계 각지를 다니며 월드 투어를 하는 그룹이다 보니.

다음에 한국에 올 때는 중간에 쉬는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많이 준비를 했으면 좋겠습니다.

아쉬움도 있지만, 멋진 추억을 만들게 되어서 정말 감사합니다. 다음 내한 콘서트가 또 열리면 가고 싶네요.

앞으로도 SEKAI NO OWARI의 노래들을 더 많이 번역해야겠습니다!

Goose house의 크리스마스 메들리 및 메시지!

매년 12월에는 기다려지는 것이 두 가지가 있습니다.

Goose house의 HOY(House of the Year) 라이브 공연과, 크리스마스 기념 공연 영상입니다.

작년에는 Goose house가 간단하게 한 곡만 불렀던 것에 비해, 올해는 멋진 캐롤 메들리 영상을 올려줬네요.

딱 10분 전에 올라왔는데, 멋진 영상을 올라오자 마자 보게 되다니 기쁩니다. ㅎㅎ

위의 영상은 올해 크리스마스 메들리 영상이고, 아래 영상은 “Santa Claus is Coming to Town”을 부른 작년 크리스마스 공연 영상입니다.

묘하게도, 12월 24일 크리스마스 이브가 HOY를 공연하는 유스트림 라이브 날짜네요. 올해 HOY는 더욱 재미있을 것 같습니다.

Shake My Heart – YUI

holiday-in-the-sun-yui

이번에 소개드릴 곡은 YUI의 마지막 정규 앨범인 “HOLIDAYS IN THE SUN”의 수록곡인 “Shake My Heart”입니다.

떼창을 부르도록 설계된 것 같은(?) 곡이죠. 실제 YUI의 라이브 영상을 보면, 처음부터 기획된 듯한 떼창 포인트가 있습니다.

포근함이 전반에서 느껴지는 곡입니다.

시국도 그렇고, 유독 이번 겨울은 더욱 추운데요. 이 곡과 함께 따뜻한 겨울 보내시길 바랍니다.

* 발음 및 번역은 클릭하여 숨길 수 있습니다.
いま僕たちは 出逢えたんだ
이마보쿠타치와 데아에탄다
지금 우리들은 만났어
クルージング 大きな海の真ん中で 誓い合う
크루-징 오오키나우미노만나카데 치카이오-
크루징, 커다란 배의 한복판에서 약속해
昨日までのこと 明日からのこと
키노-마데노코토 아시타카라노코토
어제까지의 일들 내일부터의 일들
Always どんな日々だって 楽しめるはずだから
Always 돈나히비닷테 타노시메루하즈다카라
Always 어떤 날이든지 즐길테니까
Boogieな夢を見て 吹き抜ける風になる ah! ah!
Boogie나유메오미테 사키누케루카제니나루 ah! ah!
Boogie한 꿈을 보고 나서 지나가는 바람이 되지 ah! ah!
一緒に来ないか?
잇쇼니코나이까?
함께 까지 않을래?
Shake My Heart Yeah! Shake Your Heart Baby!
この胸の高鳴りを
코노무네노타카나리오
이 가슴의 두근거림을
Shake My Heart Yeah! Shake Your Heart Baby!
広げてゆけたら 素晴らしい
히로게테유케타라 스바라시이
넓혀간다면 멋질거야
Yeah 嘆くなよ はじまりだ
Yeah 나게쿠나요 하지마리다
Yeah 한숨 짓지 마, 이제 시작이야
きっと同じだよ 君だって同じでしょ?
킷토오나지다요 키미닷테오나지데쇼?
분명 같을거야. 너도 같잖아?
Freedom 本当に欲しいものはいつも 自由じゃない
Freedom 혼키니호시이모노와이츠모 지유쟈나이
Freedom 정말 원했던 것은 항상 자유가 아니야
Boogieな夢のため 涙さえ惜しまない ah! ah!
Boogie나유메노타메 나사에오시마나이 ah ah!
Boogie한 꿈을 꾸고 나서 눈물을 흘리는 건 아깝잖아 ah! ah!
一緒に来ないか?
잇쇼니코나이까?
함께 가지 않을래?
Shake My Heart Yeah! Shake Your Heart Baby!
この胸の高鳴りを
코노무네노타카나리오
이 가슴의 두근거림을
Shake My Heart Yeah! Shake Your Heart Baby!
広げてゆけたら 素晴らしい
히로게테유케타라 스바라시이
넓혀간다면 멋질거야
追い風に乗って 帆を高く上げて OK?
오이카제니놋테 호오타카쿠아게테 OK?
순풍을 타고 돛을 올리고 OK?
小さな島を抜け出してゆく そんなイメージで
치이사나시마오누케다시테유쿠 손나이메-지데
작은 섬을 도망쳐 나오는 그런 이미지로
Shake My Heart Yeah! Shake Your Heart Baby!
この胸の高鳴りを
코노무네노타카나리오
이 가슴의 두근거림을
Shake My Heart Yeah! Shake Your Heart Baby!
広げてゆけたら 素晴らしい
히로게테유케타라 스바라시이
넓혀간다면 멋질거야
Yeah さあ行こう はじまりだ fu・・・
Yeah 사아이코- 하지마리다 fu…
Yeah 자 가자, 시작이야 fu…

Youtube Red & Youtube Music 후기

드디어 한국에도 Youtube 프리미엄 서비스인 “Youtube Red”가 상륙했습니다.

Youtube RED는 헤비 유튜브 사용자라면 꼭 좋아할 만한 기능들로 모여 있습니다.
백그라운드 재생, 오프라인 감상, 그리고 광고 없는 재생까지. 정말 고대하던 기능들의 총집합입니다.

Youtube Red 전용 오리지날 콘텐츠가 있다고는 하는데, 제 취향에 맞는 것은 하나도 없었습니다.

이러한 Youtube Red 서비스를 알차게 활용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인 “Youtube Music(YT Music)”도 함께 출시되었습니다.

Youtube Music은 유튜브 음악 관련 동영상 플레이어로, Youtube Red의 백그라운드 재생, 오프라인 감상 기능을 더욱 활용할 수 있습니다.

음악을 틀면 “뮤직 스테이션”이라는 메뉴에서 관련 음악으로 계속 이어 재생해줍니다. 다음에 선택될 음악의 다양성을 선택할 수 있는 점이 인상적입니다.

뮤직 스테이션 화면에서 영상 모드와 오디오 전용 모드를 선택함으로써, 데이터 절약이 가능한 점도 마음에 듭니다.

뿐만 아니라, “오프라인 스테이션”을 통해 로컬 저장 장치에 음악만 저장해놓거나, 영상까지 저장해놓을 수 있는 것도 괜찮은 접근이라고 봅니다.

Youtube Red의 기능은 이미 RedTube 같은 애플리케이션에서도 어느 정도 지원되고 있는 기능이기는 합니다.

그러나, 컨텐츠 생산자에게 정당한 대가를 지불한다는 점과 Youtube Music과 같이 깔끔한 애플리케이션으로 음악을 즐길 수 있다는 점에서 장래가 기대되는 서비스라고 생각합니다.

Hey Ho – SEKAI NO OWARI

sekaowa_heyho

오랜만에 가사 번역을 올립니다. 이번에는 얼마 전 10월 5일에 발매한 싱글 “Hey Ho”의 타이틀곡의 가사를 번역해보았습니다.

이번 곡은 “Dragon Night” 만큼이나 행진가 같은 분위기입니다. ㅎㅎ

SEKAI NO OWARI가 요즘 NGO인 Peacewinds Japan과 함께 “동물살처분 제로 프로젝트 – 브레멘”를 진행하면서 만든 곡이라고 합니다.

“Scream of Silence”라던지 뮤직 비디오 안에서 춤을 추는 동물들이 안쓰럽게 느껴집니다.

언뜻 동물 문제에 대해 관심이 없거나 관심을 가지지 않으려고 하는 사람들에게 하는 노래로 보이지만, 넓게 보면 사회 문제 자체에 관심을 가지지 않으려 하는 현대인들에게 경종을 울리는 것 같습니다.

“나는 쿨하다”라는 착각을 버리고, 이웃의 아픔에 조금이라도 생각하는 따뜻한 사람들이 늘었으면 합니다.

* 발음 및 번역은 클릭하여 숨길 수 있습니다.
ボロボロの思い出とか
보로보로노오모이데토카
너덜너덜해진 추억이라던가
バラバラにこわれた気持ちを
바라바라니코와레타키모치오
산산조각난 기분을
大事にしたがら大切になった
다이지니시타가라다이세츠니낫타
중요히 하면서도 소중히 여겼어
はじめから大切なものなんてない
하지메카라다이세츠나모노난테나이
처음부터 소중한 것 따윈 없어
どこか遠い世界のことなど
도코카토오이세카이노코토나도
어딘가 머나먼 세상의 일이든지
どうでもいいやと呟いた
도-데모이-야토츠부야이타
어떻게 되든 좋다며 말하곤 했지
大事にしないと ああこんなにも
다이지니시나이토 아-콘나니모
중요하게 여기지 않아. 아, 이렇게나
大切なものなんてないんだな
다이세츠나모노난테나인다나
소중한 것따윈 없는걸까
嵐の海を渡ってく
아라시노우미오와탓테쿠
폭풍이 몰아치는 바다를 넘어
世間は正義の雨を降らす
세켕와세이기노아메오후라스
세상 사람들은 정의의 비를 내리게 하지
汚れた荷物、笑えるくらいゴミみたい
요고레타니모츠 와라에루쿠라이고미미타이
그렇게 더럽혀진 짐은 웃길 정도로 쓰레기같아
でもどうしようもなく大切で
데모도-시요-모나쿠다이세츠데
하지만 “어떻게 하지”도 아닌, “소중하게”
Hey Ho! Stormy Seas!
誰かからのSOS
다레카카라노SOS
누군가의 SOS
ずっと耳を塞いでいたこの僕に
즛토노미미오후사이데이타코노보쿠니
줄곧 귀를 닫고 있던 나에게
Hey Ho! Stormy Seas!
誰かからの Scream of Silence
다레카카라노 Scream of Silence
누군가의 조용한 비명
この嵐のなか船をだす
코노아라시노나카후네오다스
이 폭풍 속에서 배를 띄우는
勇気なんて僕にあんのかい!
유-키난테보쿠니안노카이!
용기라는 것이 나에게 있던걸까!
例えば君がテレビから流れてくる
타토에바키미가테레비카라나가레테쿠루
만약, 네가 TV에 나오는
悲しいニュースを見ても心が動かなくても
카나시이뉴-스오미테모코코로가우고카나쿠테모
슬픈 뉴스를 보아도 마음이 움직이지 않게 되어도
それは普通なことなんだと思う
소레와후츠-나코토난다토오모우
“이건 평범한거야”라고 생각하지
誰かを助ける事は
다레카오타스케루코토와
누군가를 구하는 것은
義務じやないと僕は思うんだ
기무쟈나이토보쿠와오모운다
의무가 아니라고 나는 생각해
笑顔を見れる権利なんだ
에가오오미레루켄리난다
웃음을 보려주는 권리야
自分の為なんだ
지분노타메난다
나 때문이지
君が雄かに手を差しのべる時は
키미가다레카니테오사시노베루토키와
네가 누군가에 손을 내밀 때는
今じゃないのかも知れない
이마쟈나이노카모시레나이
지금이 아닐 지도 몰라
いつかその時が来るまで
이츠카소노토키가쿠루마데
언젠가 그런 때가 올 때까지
それでいい
소레데이이
그것 만으로도 좋아
Hey Ho! Stormy Seas!
誰かからのSOS
다레카카라노SOS
누군가의 SOS
きっとこのまま誰かのまま放っておけば
킷토코노마마다레카노마마호옷테오케바
분명 지금 그대로 내버려 두게 되면
忘れてしまうだろう
와스레테시마우다로-
잊어버리게 되겠지
Hey Ho! Stormy Seas!
また聞こえるSOS
마타키코에루SOS
아직도 들려오는 SOS
この嵐の中船を出す勇気なんて
코노아라시노나카후네오다스유-키난테
이 폭풍 속에서 배를 띄우는 용기라는 것이
僕にあんのかい?
보쿠니안노카이?
나에게 있는 걸까?
Hey Ho! Stormy Seas!
誰かからのSOS
다레카카라노SOS
누군가의 SOS
ずっと耳を塞いできたこの僕に wow
즛토미미오후사이데키타코노보쿠니 wow
줄곧 귀를 닫고 있던 나에게 wow
Hey Ho! Stormy Seas!
誰かからの Scream of Silence
다레카카라노 Scream of Silence
누군가의 조용한 비명
この嵐のなか船をだす
코노아라시노나카후네오다스
이 폭풍 속에서 배를 띄우는
勇気なんて僕にあんのかい?
유-키난테보쿠니안노카이?
용기라는 것이 나에게 있는 걸까?
Hey Ho! Hey Ho! Hey Ho! Hey Ho!
원어-발음-번역 | 원어-번역 | 원어 |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