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숲일기 4

일기는 밀려쓰는 것이 제 맛이다. 동숲의 진엔딩이라고 할 수 있는 K.K. 라이브는 진작에 다 봤고, 이제는 본격적으로 섬 꾸미기에 들어갔다.

인터넷이나 유튜브를 보면, 다른 능력자 분들의 테마파크에는 따라가지 못할 것 같다. 그래서 나는 나만이 할 수 있고, 나만이 하려고 하는 테마를 정했다. 내가 가장 좋아하는 영화, “태양의 노래” 로케이션을 테마로 섬을 꾸미기로 했다. 특히 이 로케이션은 예전에 요코하마, 가마쿠라에 놀러갔을 때 직접 답사까지 했으니, 머릿속에 이미 모든 그림이 그려져 있다.

일단 이번 주에는 시치리가하마(七里ヶ浜)의 로케이션 위주로 건설하기로 했다.

딱 이 장면이다. 카오루가 요코하마 시내에서 한바탕 놀고 돌아온 장면.
아직 표지판이나 철봉 같은 시설이 없어서 부족하지만, 핵심 포인트는 다 표현했다! 바닥의 디테일은 추후 더 추가할 예정.
다음은 이 장면. 카오루의 집 앞 버스 정류장. 실제로 시치리가하마 역에서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있다.
안타깝게도 버스 정류장 표지판이 아직 나오지 않은 것 같아서 공사장 표지판으로 대신함. 뒤와 옆을 모두 구조물로 막아놓아야 하는데, 박물관이나 NPC 집 같은 것으로 막을 예정이다.
실제 영화에서도 카오루의 집 오른쪽 창문에서 버스 정류장을 바라볼 수 있기 때문에, 그 위치에 맞춰서 집도 옮긴다. 어차피 카오루의 방도 꾸며야하기 때문에, 내 집을 아예 언덕 위로 옮겨버렸다.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원어-발음-번역 | 원어-번역 | 원어 |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