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Review

いつだってベスト! 감상기

저번 주에 공개된 칸다 리오카의 “いつだってベスト!(이츠닷떼베스토!; 언제든지 베스트!)”를 드디어 수령했습니다. 올해의 마지막을 기념하는 베스트 앨범이죠. 벌써 베스트 앨범이 나올 정도라니, 꽤 오랫동안 활동을 했군요.

2015-12-28 14.54.48

딱 “TOKYO/OSAKA” 때의 느낌과 비슷한 자켓입니다.

2015-12-28 14.58.36

아무리 베스트 앨범이라고 해도, CD 한 장에 다 들어갈 줄 알았는데… CD 두 장이네요? 당황스러우면서도 즐거웠습니다.

일단 이 앨범의 트랙 리스트는 다음과 같은데요.

DISC 1
01. boyfriend?
02. 両思い切符
03. 炭酸ペットボトル
04. 線香花火
05. H.P.B.D.
06. くるり
07. TOKYO / OSAKA
08. オーケイ
09. 流れ星
10. 星

DISC 2
01. Wonderful world ~こんな僕にも彼女が出来ました~
02. トクベツ
03. SetsuNatsu
04. 笑って
05. ロンリーにさよならを
06. ×(弾き語りVer.)
07. I sing(弾き語りVer.)

첫번째 디스크는 기존 앨범에 수록된 곡과 똑같지만, 두번째 디스크에 수록된 곡은 모두 다른 악기로 편곡된 버전입니다.
1~5번 곡은 어쿠스틱 버전, 6~7번 곡은 피아노 버전입니다!
두번째 디스크를 들으시면서 주의하셔야 할 사항이 있는데요. 다들 잔잔한 곡이기 때문에, 볼륨을 높여서 들으셔야 할 것 같습니다. 제가 디스크 2를 야외에서 들을 때 하나도 안 들려서 제 귀를 계속 의심했을 정도니까요.

전반적으로 좋은 베스트 앨범인 것 같습니다. 디스크 2의 편곡된 버전도 듣기 신선했고요.
특히, 저는 “線香花火(센코-하나비; 불꽃놀이)”나 “流れ星(나가레보시; 별똥별)” 같은 초기 곡들은 들어보지 않았던 지라, 이번 기회에 들을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앞으로 2016년에도 칸다 리오카의 활동이 기대됩니다.

LOVE & LIFE – Goose house 감상기

2015-12-10 17.40.52

Goose house의 올해 마지막 앨범, “LOVE & LIFE”가 얼마 전에 발매되었습니다.

이제는 새 앨범 발매 예정 소식만 들으면 곧바로 아마존 재팬에 예약주문을 걸어 놓으니, 잊어버리고 있어도 앨범이 꾸준히 오네요. ㅎㅎ

이번 앨범은 두 곡으로 구성된 싱글 앨범입니다.

타이틀 곡인 “LOVE & LIFE”는 포근한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인상적입니다. 다케부치 케이의 소울풀한 목소리를 이 곡에서 다시 만나게 되어 기쁩니다.

커플링 곡인 “NonStop!Journey”는 유쾌한 캐롤인데요. 이 쪽은 산타 할아버지가 썰매를 타고 신나게 달리고 있는 것 같은 느낌입니다.

이 앨범의 구성곡도 계속 번역해서 올릴 예정이니, 기대해주세요! :)

SmartThings Home Monitoring Kit 개봉기

스마트 홈 시스템을 집에 구축해보고자, SmartThing Home Monitoring Kit을 구입했습니다.

미국 아마존에서 직접 구매했는데, 생각보다 배송이 빨라서 좋군요. 관부가세를 합하여, $314.44 정도 들었습니다.

2015-11-17 13.54.05

패키지는 위와 같이 생겼습니다. 포장이 생각보다 좋지는 않네요.

2015-11-17 13.54.41

제품 패키지 뒷면입니다. SmartThing Hub가 SmartThings Cloud에 연결되고, 스마트폰에서 SmartThings application을 통해 SmartThings Cloud에 접속하여 제어하고 데이터를 접근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2015-11-17 13.56.08

구성품은 SmartThings Hub 2.0과 SmartThings Outlet 1개, SmartThings Multi-purpose Sensor 2개, SmartThings Motion Sensor 1개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Hub와 각 thing들은 Zigbee로 연결되고, thing은 별다른 외부 전원 없이 배터리로 동작합니다.

2015-11-17 13.57.44

Hub는 위의 사진에 나오는 외부 전원을 사용하며, 정전 시에도 얼마 간 동작할 수 있도록 AA 배터리 4개를 사용할 수도 있습니다. 또한, hub는 Ethernet으로 인터넷에 연결됩니다.

일단 한번 써보고 자세한 리뷰도 업로드하도록 하겠습니다.

갤럭시S6 엣지 아이언맨 에디션 개봉기

며칠 동안 세간을 시끄럽게 했던 아이언맨 에디션이 도착했습니다.

포장부터 심상치가 않군요.

2015-05-31 12.56.29

자 상자를 열어봅시다.

2015-05-31 12.57.38검은색 배경에 볼록 튀어나와있는 저 가면이 사진으로 봐서 이렇지, 실물은 꽤 잘 생겼습니다.

2015-05-31 13.00.14

봉인을 뜯고 열어보니, 이렇게 붉은 폰과 아크 원자로 모양의 무선 충전기가!

2015-05-31 13.02.11

폰과 충전기를 꺼내고 열어보면 이렇게 구성되어 있습니다.
2015-05-31 13.03.56

초심은 여기까지인걸까요. 내부 구성품은 일반판과 다를게 없습니다.(…) 장식은 없어도 되니까 빨간색만이라도 칠해주지…

2015-05-31 13.05.48

그리고 케이스와 유심슬롯 핀까지.

2015-05-31 13.07.05

아크 원자로 충전기와 케이스입니다.

케이스가 영 고급스럽지가 않습니다.

2015-05-31 13.15.29

아크 원자로 충전기 정면으로 불만 나왔으면 좋았을텐데, 아쉽네요.

2015-05-31 19.23.00

충전을 하면 이렇게 충전기 하단에 살짝 파란 불빛이 나오는 것 외에는 없습니다. 아무래도 아크 원자로 같이 환한 빛을 정면으로 비추게 되면 발열 문제가 있어서 그렇겠죠.

2015-05-31 13.09.40

 그래도 폰은 정말 예쁘네요. 이번에 갤럭시S6 엣지는 참 잘 만들었단 말이죠.

2015-05-31 13.30.07-mod

뒷면에는 아이언맨 마스크가 있는데, 많은 분들이 혹평했던 것보다는 훨씬 괜찮습니다. 그래도 통신사 추노마크보다는 훨씬 낫죠.

2015-05-31 13.36.09-mod

으으 못생긴 케이스… 이게 뭔가요. 플라스틱 덩어리. 선물로 줄거면 좀 더 좋은 케이스를 주지.

2015-05-31 13.11.36

자 이제 폰을 한번 켜서 설정해보도록 하겠습니다.

2015-05-31 13.17.08

항상 해보고 싶었던 건데 ㅋㅋㅋㅋㅋ S보이스 호출 명령을 “헤이 자비스”로 바꾸었습니다.

2015-05-31 13.18.39

“헤이 자비스” “헤이 자비스” “헤이 자비스” “헤이 자비스”

등록을 다 해놓고 테스트해보는데, 잘 안 되네요. 연습 좀 해야 할 듯.

2015-05-31 13.22.36

오오 아이언맨 런처.. 악세서리는 실망이지만 테마가 괜찮네요 ㅎㅎ 폰 색깔이랑 잘 어울려요.

2015-05-31 13.24.11

테마가 바뀌니, 앱의 컬러도 일관적으로 바뀝니다. ㅎㅎ

2015-05-31 14.24.32

무선 충전 중인 폰. 실물로 보니까 더 멋있습니다.

2015-05-31 14.37.08

무선 충전 중에 메뉴를 열면 이렇게 나옵니다.

2015-05-31 14.25.13

앱 런처에 아이콘도 이렇게 바뀌어있네요. ㅎㅎ 전부 골드 색상으로 물들어있습니다.

2015-05-31 14.28.02

전화 앱 디자인도 엄청납니다 ㅋㅋㅋㅋㅋ 전화 다이얼에 불빛 넣고 전화하기 버튼도 불이 들어오네요.

T전화 쓰려고 했는데, 삼성 전화로 바꿔야겠습니다.

2015-05-31 14.36.14

설정 앱도 이렇게 붉은 테마로 바뀌어 있습니다. 이런 깨알 같은 디테일 ㅋㅋㅋㅋㅋ

2015-05-31 14.34.56

캘린더 배경의 깨알같은 배경 ㅋㅋㅋㅋㅋ 어벤저스 배경이 들어있습니다.

2015-05-31 14.33.36

메시지 앱도 마찬가지로, 어벤저스 배경이 씌워져 있습니다.

키보드 색상이 인상적이네요. 우왕 ㅋㅋㅋ

2015-05-31 14.34.28

이 와중에 웹 브라우저는 멀쩡하네요. ㅠㅠ 에이…

2015-05-31 14.48.27

카메라 버튼도 똑같네요. 여기까지는 디테일이 미치지 못한 것인가…

2015-05-31 14.35.28

알람 앱의 숫자 입력 창은 뭐 그럭저럭 괜찮습니다.

2015-05-31 14.35.34

“헤이 자비스, 여기 서울 시간으로 몇시지?”

2015-05-31 14.45.59

오른쪽 모서리를 손으로 긁으니 이런 메뉴도… 오..

써보니까 꽤 괜찮습니다만. 준비를 너무 서둘러서 그런지, 디테일은 약간 아쉬운 한정판이었습니다.

* 마cknowledgement: Thanks to Pdaejun

Quirky Converge Docking Station

dock

이번 리뷰는 도킹 스테이션입니다. 풀 네임은 “Quirky Converge Docking Station for USB charging devices”입니다. 저번 주에 인터넷에서 너무 예쁜 이 제품을 보고, 미국 아마존을 통해 직접 구매했습니다. 어제 배송이 도착해서 드디어 사용하게 되었습니다.

docking-front

저는 여기에 아이폰 6와 넥서스 5, 샤오미 보조 배터리를 놓고 사용하고 있습니다. 뒤에 있는 받침대도 튼튼해서 음악 재생해놓을 때 컨트롤하기도 좋습니다. :)

docking-back

뒷모습은 이렇게 생겼습니다. 기나긴 USB 케이블을 이렇게 뒷쪽에 숨길 수 있다는 점이 이 제품의 장점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맨 아래에 있는 동그란 어댑터 구멍으로 직류 5V/2A가 들어가고, 그 위에는 USB 단자가 4개 달려 있습니다. 각각 5V/500mA 정도 들어가도록 설계되어서 충전이 그다지 빠르지는 않습니다. 상품 소개에서는 아이패드를 꽂도록 되어 있는데, 이 정도 전류가지고 태블릿 충전은 어려울 것 같습니다.

어댑터는 110~240V 까지 유동적으로 작동하기 때문에, 돼지코 젠더만 있으면 한국에서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docking-nothing

모든 기기를 빼면 이런 모습이 됩니다.

이 제품은 아마존에서 $45에 판매되고 있습니다. 배송대행비까지 합쳐서 이 제품을 사는 데 6만원 남짓이 들었습니다. 가격에 비해 출력 전류가 너무 낮은 점이 아쉽습니다만, 디자인과 편의성만 보면 나쁘지 않은 선택인 것 같습니다.

원어-발음-번역 | 원어-번역 | 원어 |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