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on Leave a comment

대항해시대 4 리마스터 – 티알 플레이 (2)

이번 리뷰에는 저희 감상평을 여과없이 쓸 예정이므로, 다수의 스포일러가 있을 수 있습니다.

대항해시대4에서 티알로 다시 플레이해보면서, 애정이 가는 캐릭터가 몇 명 있었습니다.

먼저 사무엘 칸입니다. 유목민 출신으로, 요리 솜씨가 매우 뛰어난 이 친구.

티알의 진정한 조력자입니다. 물론, 다른 조력자가 한명 더 있기는 합니다만… 진정한 마음으로 티알을 대해주는 사무엘 칸은 엔딩을 보는 그 날까지 정말 사랑스럽습니다.

옆에서 드라마 다 본 료케 아저씨.

그 다음으로는 클리퍼드입니다. 클리퍼드는 티알과 마리아 스토리에서 꽤 비중 있게 나오는데요. 특히 티알 스토리에서는, 해양 후발주자 영국의 검은 속내를 상징하는 인물이 됩니다.

물론, 아직까지는 별다른 힘이 없는 영국인지라, 이 스토리에서 클리퍼드는 그저 공주님 바라기 (…) 만으로만 나옵니다. 이 이벤트도 참 재미있습니다.

꺼져 스페인 놈들아! THIS IS NETHERLANDS!!!

그리고 릴 알고트. 암스테르담에서 모직물을 들고 광정에 가면 나오는 이벤트에서 등장합니다. 사이다 같은 릴 알고트의 입담을 보며, 네덜란드의 미래가 밝다는 것을 볼 수 있었습니다.

동아시아에 가면 우리의 유문 제독이 나오지요. 조선수군을 통솔하는 입장이니, 수군’절도사’가 아니라 ‘삼도수군통제사’쯤 되는 분이 아닐까 싶습니다. 절도사는 특정 지역의 수영을 담당하는 관직이라네요.

세계를 돌아다니며 방해가 되는 세력은 모두 해산시켰지만, 조선수군만큼은 멀쩡히 남겨두었습니다. 양심이 찔리니까요.

조선 이벤트의 경우에는 ‘절도사’라는 호칭 외에도 불편한 점이 다수 있습니다.

  1. 한성판윤의 복장이 왜 중국식 복장인가?
    조선의 그 예쁜 관복들은 어디에 두고 중국식 복장인가 싶습니다. 원의 속국이었던 고려도 아니고, 조선의 한성판윤이 저런 복장이라니요. 이 부분은 리마스터판에서 고쳐지길 바랐는데, 전혀 개선되지 않았습니다.
  2. 뇌물로 만사가 이루어지는 조정?
    조선은 성리학의 나라입니다. 그만한 성리학적 근거, 명분이 없으면 제 아무리 뇌물을 줘봤자 통하지 않지요. 중앙 관료에게 뇌물 몇푼 찌르는 것보다, 상소 폭격을 날리는 것이 더 효과적이지요. 어설프게 뇌물을 찔렀다간 의금부 직행입니다. 이건 정말 조선의 특수성을 고려하지 못한 이벤트가 아니었나 하는 아쉬움이 있습니다.

불편한 캐릭터도 있었습니다.

대항해시대4의 으뜸가는 운동권, 료케 시사.

티알의 조력자이긴 하지만, 왠지 자신의 야심을 위해 티알을 이용한다고 보기에 충분합니다. 티알 스토리를 진행하면서 항상 불편했던 인물이죠.

자기의 본국이 멸망당한 입장인지라, 스페인에 대해 눈알이 뒤집히도록 달려드는 것은 이해가 갑니다만.. 자신의 신념에 지나치게 함몰된 캐릭터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끝까지 의견이 대립하는 티알과 료케.
  • 티알: 어차피 백인이나 인디오나 서로 섞여버렸는데, 이대로 잘 지내자.
  • 료케: 뭔 소리냐? 우리 민족의 나라를 그렇게 꿈꿔왔는데?

결국 엔딩 씬까지 티알과 료케는 인디오의 나라에 대한 관점에서 대립하게 됩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료케의 생각이 조금은 위험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이미 백인-인디오의 혼혈이 많아진 상황에서, 과연 민족주의가 얼마나 의미가 있을지. 그 상황에 맞게 이념도 발전시키는게 맞지 않은가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어쩌면 료케 시사는 제작진이 일부러 플레이어에게 ‘불편함’을 심어주기 위한 장치가 아니었나 하는 생각도 듭니다.

Posted on Leave a comment

블로그 복구 완료

최근 1달 동안 redcarrottt.com 블로그 서버가 고장이 나서 접속이 되지 않는 문제가 있었습니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작년 11월 말의 백업만이 남아있어서, 그 이전의 데이터는 모두 소실되었습니다.

그동안 글을 많이 쓰지 않았기 때문에 큰 타격은 없습니다만..

앞으로는 J-pop 가사 번역 뿐만 아니라, 여러가지 리뷰들도 추가로 할 예정입니다.

게임이나 기기 리뷰를 계속 올리게 될 것 같습니다.

Posted on Leave a comment

요코하마 닌텐도 스위치 상황

2017년 7월 22일 토요일 아침 9시 50분쯤에 요코하마 빅 카메라에 도착해서 닌텐도 스위치 추첨권을 받았습니다.

사람 엄청 많네요… 벌써부터 불안해집니다.

하…

근처에 요도바시가 있다고 하니 한 번 가봅니다.



제가 원하던 폭권 같은 소프트는 있지만 스위치는 전멸이네요.

오전 11시에 당첨자 발표라고 하니 다시 빅 카메라로 돌아갑니다.


수백명은 되어 보이는 사람들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희망이 없어…


두둔

꽝입니다

하하하하하

스위치를 살 수 있으리라 바라지도 않았지만,

실제로 체감해보니 엄청나네요. 10대 재고가 있는데 600명이나 오다니.

닌텐도가 재고 늘린다고는 했는데, 대체 언제쯤 수급이 괜찮아질지…

Posted on Leave a comment

아이언맨의 힘이란…

image

아이언맨과 갤럭시 S6 엣지의 위력을 새삼 확인하는 날이었습니다.

평소 이 블로그는 하루 100명 남짓 들어오는 곳이었는데, 갤럭시 S6 엣지 아이언맨 에디션 개봉기를 올리자 마자 1000명을 넘기더니, 최종적으로는 2500명을 기록했습니다.

구글에서도 아이언맨 에디션으로 검색하면 1페이지에 나오네요. ㅎㅎ

역시 소재를 잘 골라야 하는군요. 신기합니다.

Posted on 21 Comments

싱글 바람의 나라 이박사 버전

저의 싱글 바람의 나라가 나온 지 13년이 되었습니다. 당시에는 저의 작품 외에도 많은 종류의 싱글 바람의 나라가 있었고, 하나포스 자료실 등 각종 자료실 사이트에서 많은 사랑을 받았습니다.

그러나 지금은 하나포스 자료실이 경영 상의 이유로 인해 폐쇄되고, 많은 분들의 소중한 작품들이 보존되지 못하고 사라졌습니다. 저의 신마전 에피소드 1도 그 중 하나입니다. 안타까운 일입니다.

그렇게 보존되지 못한 작품들 중, 저의 싱글 바람의 나라를 기반으로 만들어진 작품도 있습니다.

싱글 바람의 나라 이박사 버전. 당시 “고{이박사}수”님이 만드신 작품입니다. 하나포스 자료실이 폐쇄되어 작품을 다운로드할 수 있는 곳이 없었는데, 멸성 님께 자료를 제공받아서 겨우 구할 수 있었습니다. 저의 작품은 아닙니다만, 다른 분들도 이 작품을 다운로드하실 수 있도록 계속 공개하겠습니다. 이 작품에 대한 모든 권리는 “고{이박사}수”님께 있습니다.

귀중한 작품을 제보해주신 멸성 님께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다운로드 / RTP 레지스트리